한국어

미군철수가 유일한 방도이다 / 로동신문 론평

(평양 2월 6일발 조선중앙통신)6일부 <로동신문>은 남조선과 아세아에서 미군을 철수시켜야 한다는것은 시대의 요구이며 미국에 있어서 더 이상 회피할수 없는 문제이라고 강조하였다.론평의 필자는 최근 경제위기를 겪고있는 아세아지역나라들에서 반미기운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데 불안을 느끼고있는 미국지배층이 특히 남조선에서의 반미시위를 막기 위한 방도로 미군을 동원하여 진압하는 훈련을 벌린 사실을 상기시키고 다음과 같이 쓰고있다.이것은 조선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지향하는 전체 조선인민의 념원에 대한 악랄한 도전이다.미국은 남조선에서 반미시위가 일어나는 경우 괴뢰정권만을 믿고 안심할수 없는 형편에 처하게 되였다.이로부터 미국은 남조선강점 미군무력까지 발동하여 반미시위를 진압하려 하고있

다.이렇게 함으로써 미국은 남조선인민들의 반미자주화움직임을 저지시키고 괴뢰정권을 유지하여 남조선에 대한 영구강점과 나아가서 아세아에 대한 지배야망을 실현하려 하고있다.미국은 세계적인 비난과 배격의 처지에서 벗어나려면 남조선을 비롯한 아세아에서 미군을 즉시 철수해야 한다.이것만이 오직 문제해결의 유일한 방도이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triptych64/1864936944/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