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전국연구토론회 진행

(평양 9월 3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50돐기념 전국연구토론회가 오늘 평양에서 진행되였다.토론회에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비서 최태복이 보고를 하였다.보고자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창건은 세계지도에서 빛을 잃었던 식민지조선이 주체조선으로 새로 탄생하고 망국노의 처지에서 헤매이던 조선인민이 자주적인민으로 국제무대에 당당히 등장한 세기적인 대경사였으며 인류력사에서 인민대중중심의 사회주의국가건설의 새기원이 열린 획기적사변이였다고 말하였다.그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조선인민들에게 자주적이며 창조적인생활을 실질적으로 보장하여주는 은혜로운 삶의 품,사회주의의 운명을 굳건히 수호하는 무적필승의 성새,후손만대의 무궁번영을 확고히 담보하는 영원한 기치이라는데 대하여 지적하였다.공화국은 전진도상에 난관과 시련도 많았지만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진두에서 이끄심으로써 자랑찬 승리의 길을 걸어올수있었다고 그는 말하였다.그는 수령에 대한 충실성의 최고귀감이시며 도덕의리의 최고화신이신 경애하는 김정일장군님께서는 전대미문의 수령존대,수령옹위,수령영생의 새로운 력사를 펼치시고 어버이수령님의 국가건설 사상과 업적을 부강조국건설의 귀중한 혁명유산,생명선으로 틀어쥐고 전면적으로 계승해나가신다고 말하였다.경애하는 김정일동지를 높이 모신것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대행운이며 장군님께서 계시여 김일성조선이 길이 빛나고있다고 하면서 보고자는 공화국을 사회주의강성대국으로 강화발전시킬데 대한 과업에 대해 언급하였다.토론회에서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창건은 인민대중중심의 사회주의국가건설의 새 기원을 열어놓은 력사적사변,주체의 국가건설리론은 인민대중의 자주성실현의 유일하게 옳바른 길을 밝혀주는 지도적지침,사회주의강국을 일떠세우고 그 운명을 고수한 불멸의 업적,민족대단결의 기치아래 온 겨레를 조국통일성전에로 불러일으킨 탁월한 령도 등에 대한 여러 부문 일군들의 토론이 있었다.토론자들은 항일의 빛나는 혁명전통에 튼튼히 뿌리박고 주체사상을 사상적기초로 하여 공고한 사회정치적지반우에 일떠선 조선은 경애하는 김정일동지의 현명한 령도밑에 그 어떤 천지풍파에도 끄떡하지 않고 필승불패의 사회주의강국으로 승승장구하고있다고 강조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coljac/5116201915/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