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김정일총비서의 참석하에 청년학생들의 야회,10만명홰불행진

(평양 9월 9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50돐경축 평양시 청년학생들의 야회 및 10만명 홰불행진이 9일 김일성광장에서 성대히 진행되였다.광장에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주석의 초상화가 모셔져있었다.또한 광장상공에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만세>,<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 만세>,<일심단결>,<결사옹위> 라는 글발을 드리운 대형기구들이 떠있었다.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위원장이시며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이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광장주석단에 나오시였다.김영남,리종옥,박성철,김영주,전문섭,조명록,김영춘,김일철,리을설,홍성남을 비롯한 당 및 국가지도간부들과 항일혁명투사들,조선인민군 군종,병종사령관들,장령들,당,정권기관,근로단체 책임일군들이 주석단에 나왔다.불야성을 이룬 넓은 광장에 <김일성대원수 만만세>의 노래가 울려퍼지자 청년학생들은 화려한 춤바다를 펼쳐놓았다.<수령님 은덕일세>,<내 나라 제일로 좋아>,<사회주의 지키세>,<우리의 아버진 김정일원수님> 등의 노래선률에 맞추어 흥겹게 춤을 추었다.청춘남녀들의 신심과 랑만에 넘친 춤률동과 다채로운 예술공연무대로 야회는 시간이 흐를수록 성황을 이루었다.이어 평양시 청년학생들의 홰불행진이 시작되였다.광장에 <인민공화국 선포의 노래>가 울려퍼지는 가운데 김일성주석과 김정일령도자의 초상기를 모신 무개차를 선두로한 홰불행진대오가 누리를 밝히며 나아갔다.혁명의 1세,2세들인 항일혁명투사들과 공화국영웅들,전쟁로병들의 뒤를 따라 혁명의 계승자들인 새 세대 청춘남녀들의 대오가 <김일성>,<김정일>,<일심단결>,<무적강군>,<강성대국>,<결사옹위>라는 글발을 홰불로 새기였다.행진대오에서는 조선로동당기,공화국기,붉은기들이 휘날리고 <만세>의 환호성이 끊임없이 터져올랐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fljckr/2604159209/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