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미국은 경고를 빈말로 생각하지 말라/조선중앙통신

(평양 10월 25일발 조선중앙통신)최근 미국의 강경보수세력들이 우리에 대한 그 무슨 <압도적인군사력과시>에 대하여 떠들고있다.이와 관련하여 25일부 <로동신문>은 이것은 군사적힘으로 우리 공화국을 압살하려는 미국의 강경보수세력들의 흉악한 기도를 다시금 드러내놓은것이라고 지적하였다. 개인필명으로 된 론평은 군사적힘으로 우리 공화국을 압살하려는 미국의 강경보수세력들의 움직임이 실천단계에로 완전히 넘어서고있다고 지적하였다.론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하고있다.미국의 강경보수세력들이 군사적압력에 의한 대조선압살기도를 끝끝내 강행하려는 조건에서 조미사이의 충돌은 피할수 없는 지경에로 치닫고있다.우리는 미국과의 적대관계를 끝장내기 위하여 조미기본합의문이 체결된 때부터 그를 성실하게 리행하여왔다.반대로 그에 대한 미국의 태도는 매우 불성실하였다.미국의 속심은 다른데 있지 않다.우리와 껄렁껄렁 지내다가 임의의 순간에 군사적힘으로 압살하자는것이다.신의에는 신의로,대결에는 대결로 대하는것이 우리의 립장이다.미국의 강경보수세력들은 우리의 경고를 결코 빈말로 생각하지 말아야 한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mononukleoza/5338739129/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