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미군살륙만행을 고발/조국통일연구원

(평양 10월 29일발 조선중앙통신)조국통일연구원은 미제침략자들이 조선민족에 대해 감행한 천인공노할 야수적인 살륙만행과 반인륜적인 범죄행위를 폭로하는 죄행록을27일 발표하였다.죄행록에 의하면 최근 미제가 지난 조선전쟁시기 충청북도 영동군로근리일대에서 감행한 민간인집단학살만행의 일부가 폭로되여 남조선도처에서 미제침략군의 학살만행을 고발하고있다.죄행록은 로근리학살사건이 공개된 이후 남조선인민들은 수십년동안미제와 남조선당국의 탄압으로 말못하고있던 미군학살만행사실들을 련이어 폭로함으로써 차츰 그 전모가 드러나고있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남조선강점 미제침략군은 1946년 8월 15일 미군의 강제수탈에 항의하는 집회에 참가하기 위해 광주로 가고있던 2,600여명의 전라남도 화순탄광로동자들을 총창으로 찌르고 사격하여 수백여명을 학살하였으며 1주일동안이나 로동자들의 시체를 운반하지 못하게하는 만행을 저질렀다.1950년 8월 3일 미제침략군은 경상북도 고령군 덕승교를 폭파하여 수백명을 죽였으며 칠곡군의 왜관교에서도 다리를 폭파하여수백명을 학살하였다.이밖에도 충청남도,경상남도,락동강일대 등 여러 지역에서 미제에의하여 민간인들이 집단적으로 학살되였다.이러한 학살사건들은 미제침략군이 저지른 집단적대살륙만행의 극히일부에 지나지 않는다.조선인민에 대한 미제의 살륙만행은 어제 오늘에만 있은것이 아니라 백수십년의 력사를 헤아리고있다.지금으로부터 130여년전 해적선 <제네랄 샤만>호를 타고 조선에 침략의 닻을 내린 미제는 조선인민들을 아메리카원주민들을 사냥하듯 살륙하였다.1871년 강화도에 또다시 침입한 미제가 350여명의 무고한주민을 학살한것은 조선침략초시기의 대표적인 집단학살만행이다.조선인민에 대한 미제의 살륙만행은 남조선을 군사적으로 강점한후더욱 잔악하게 감행하였다.1948년 4월 제주도인민항쟁이 터지자 미제는 제주도인민들을총으로 쏘아죽이고 칼로 찔러죽이고 바줄로 목매달아죽이고 생매장하여 죽였으며 바다에 빠뜨려죽였다.<유엔림시조선위원단>까지도 제주도참변과 관련한 보고서에서 

1948년 4월부터 10월까지의 기간에 미군사고문단 단장 로버트의 직접적인 지휘밑에 제주도인구의 4분의 1이 넘는 3만 5,000여명을 살해한 사실을 인정하지 않을수 없었다.1949년 한해동안에만 하여도 무려 10만 9,000여명의 남조선인민들이 미제에 의해 학살되였다.미제는 조선침략전쟁을 도발한후 치떨리는 대학살만행을 감행하였다.전쟁이 일어난후 1년기간에 미제가 남조선지역에서 학살한 민간인수는 무려 100만명이나 된다.특히 공화국북반부의 일부지역을 일시적으로 강점하였을 때 미제침략군은 백수십만명의 인민들을 학살하였다.미제침략자들은 황해남도 신천군에서만도 50여일동안에 전체 주민의 4분의 1에 해당하는 3만 5,380여명을 학살하였다.미제는 전후에도 남조선에 계속 둥지를 틀고 앉아 주인행세를 하면서  주민들을 사냥감으로,움직이는 과녁으로,심심풀이로,노리개로삼아 남녀로소를 가림없이 마구 죽였다.남조선에서 미제침략군이 저지른 만행수는 8.15이후 오늘까지 무려 27만여건에 달하며 이로인한 인명피해는 정전후부터만 하여도 수십만명에 이른다.조선인민에 대한 미제의 야수적 살인만행은 미국의 조선민족적대시정책에 따른 국가적,조직적 범죄라는데 그 엄중성이 있다.최근 에이피통신이 폭로한데 의하더라도 미제침략군이 감행한 로근리학살사건 등은 개별적인 미군사병들에 의해 저질러진것이 아니라 철저히 미극동군사령부와 미8군사령부의 지령에 따른것이였으며 그 앞장에 선놈들도 모두 중대장으로부터 사단장에 이르는 장교들이였다.수천명의 남조선인민들이 학살된 1980년 5월 광주인민봉기시기 남조선주재 미국대사 글레이스틴은 미국무성에 보낸 전문에서 <우리는 련합군사령부지휘아래에 있는 병력을 남조선당국이 광주에서 사용하도록 하는데 동의했다>고 하였다.이것은 미제가 저지른 조선인민에 대한 학살만행이 미국의 정책에따라 감행된 조직적범죄라는것을 더욱 뚜렷이 실증해주고있다.사실이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미국지배층은 저들의 죄행을 부정하고있으며 그 책임에서 벗어나보려고 잔꾀를 부리고있다.더우기 남조선통치배들은 미제의 만행을 어떻게 하나 덮어보려고 오그랑수를 쓰고있는것이다.력사적 사실과 교훈은 미제의 침략책동이 계속되고 미제침략군이남조선에 둥지를 틀고있는 한 남조선인민들은 어느 한시도 편안히 살수 없으며 이땅에서 조선민족의 피가 마를 날이 없다는것을 보여준다.미국은 자기의 죄행을 솔직히 인정하고 조선민족앞에 사죄하여야하며 력사적으로 조선민족에게 끼쳐온 피해에 대하여 무조건 보상하여야 한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taver/15309668432/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