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국제련대협의회 일본정부에 일본군성노예제도의 법적책임인정을 요구

(평양 4월 16일발 조선중앙통신)일본의 과거청산을 요구하는 국제련대협의회가 유엔인권에 관한 위원회 제61차회의 안건 12항(녀성인권)토의시 일본의 과거청산문제가 심각히 론의된것과 관련하여 7일 성명을 발표하였다.

국제련대협의회는 성명에서 유엔인권에 관한 위원회 제61차회의 안건 12항 토의시에 한 조선의 북과 남대표들의 연설을 전폭적으로 지지하면서 본 위원회가 일본정부에 유엔녀성폭행에 관한 특별보고자의 권고를 성실히 받아들이고 일본군성노예제도에 관한 법적책임을 인정하도록 요구할것을 요청한다고 지적하였다.
성명은 일본군《위안부》문제가 유엔에 상정된지도 10여년이 되였다고 하면서 국제사회는 일본군성노예제도가 국제법에 대한 엄중한 위반행위로 된다는것을 인정하고 일본정부가 피해자들에게 공식사죄와 법적보상을 할것을 요구하여왔다고 지적하였다.
그러면서 국제련대협의회는 일본의 과거청산을 위한 국제적운동을 계속 벌려나갈것이라고 성명은 강조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saptel/105102685/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