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선외무성대변인 8,000대의 페연료봉을 꺼내는 작업이 끝났다고 언명

(평양 5월 11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대변인은 우리 시험원자력발전소에서 페연료봉을 꺼내는 작업이 끝난것과 관련하여 11일 조선중앙통신사 기자가 제기한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최근 우리 해당부문에서는 5MW시험원자력발전소에서 8,000대의 페연료봉을 꺼내는 작업을 최단기간내에 성과적으로 끝냈다.
우리는 이미 2002년 12월 부쉬행정부가 경수로제공을 기본으로 한 조미기본합의문을 뒤집어엎고 핵무기로 위협하기때문에 합의문에 따라 동결시켰던 5MW시험원자력발전소의 가동과 5만 및 20만kw 원자력발전소들의 건설을 재개한다는것을 발표한바 있다.
우리는 이에 따라 자립적핵동력공업을 발전시키는것을 기본으로 하면서 조성된 정세에 대처한 방위적목적에서 핵무기고를 늘이는데 필요한 조치들을 계속 취해나가고있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65255883@N04/14917690542/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