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로동신문 《군국주의광신자의 추악한 몰골》-일본문부과학상

(평양 5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21일부 《로동신문》은 《군국주의광신자의 추악한 몰골》이라는 제목으로 다음과 같은 개인필명의 론평을 실었다.

일본반동들의 력사외곡,군국주의사상고취책동이 더욱 로골화되고있는 가운데 일본문부과학상 나리아끼가 최근 또다시 군국주의광신자의 추악한 몰골을 드러냈다. 그로 말하면 극우익분자들인 자민당 간사장대리 아베나 도꾜도지사 이시하라와 결코 짝지지 않는자이다.
얼마전 도꾜시내의 한 초등학교를 찾은 그는 학생들앞에서 독도가 《일본령토》라는 사실을 확실히 기억해두어야 한다느니,문부과학성이 검정통과시킨 새 력사교과서가 《균형잡힌 교과서》이므로 다른 아시아나라들로부터 《불평을 들을 리유가 없》다느니 뭐니 하고 떠들어댔다. 그의 망발은 명백히 파렴치한 력사외곡행위이며 자라나는 새 세대들에 대한 군국주의고취책동인 동시에 아시아인민들에 대한 로골적인 도전행위이다.
사람들은 다른 사람도 아닌 한 나라의 교육문제를 책임진 정부각료가 어떻게 이런 언행을 거리낌없이 탕탕 할수 있는가 하는 질문을 제기하고있다. 독도가 력사적으로나 국제법적으로나 지리적으로 우리 나라의 고유한 령토라는것은 오래전부터 세상사람들이 인정하는 사실이다. 나리아끼자신도 그것을 모르지는 않을것이다. 그는 일본의 침략력사를 외곡서술한 새 력사교과서가 과거죄행을 미화분식,정당화하는 등 군국주의색채가 짙은 내용으로 일관된것으로 하여 아시아인민들의 격분을 불러일으키고있다는것도 잘 알고있을것이다. 이러한 나리아끼가 이번에 초등학교학생들앞에서 독도가 《일본령토》라는것을 명심하라고 훈시질을 하고 새 력사교과서가 《균형잡힌것》이기때문에 아시아나라들이 불만을 품을 리유가 없다고 망발한것을 보면 그가 력사외곡과 군국화,령토팽창에 환장이 되여있는 일본의 극우익분자들과 한배속인 군국주의광신자라는것이 확연하다.
나리아끼가 군국주의광신자의 몰골을 드러내보인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문부과학상의 자리를 차지하기 바쁘게 군국주의망언을 계속 집요하게 늘어놓아 아시아인민들의 저주를 받았다. 이자는 지난해 11월 27일 오이다현의 벳뿌시에서 있은 한 집회에서 력사교과서에서 과거죄행에 대한 내용을 삭제한것과 관련하여 《일본군<위안부>라든가 강제련행이라든가 하는 소리가 줄어들어 정말 좋다》느니,《일본의 교과서에 <일본이 나쁜 일만 해왔다>는 소리만 잔뜩 서술하였던 시기가 있었다. 그것을 어떻게든 고치지 않으면 안되였기때문에 고쳤다》느니 하면서 력사교과서외곡행위를 지지하였다. 그런가하면 이자는 시마네현에서 진행된 한 회의에서 학생들이 과거 일제의 국기,국가였던 《히노마루》와 《기미가요》를 존중하도록 할데 대해서도 공공연히 제창하였다. 그는 학생들이 어떤 견해를 가지고있든 지간에 관계없이 그들이 《히노마루》와 《기미가요》를 존중하도록 가르치는것은 교원들의 《의무》라고 하면서 《히노마루》와 《기미가요》의 사용을 학교들에 지시할것이라고 하였다. 이뿐이 아니다. 그는 지난 1월 한 모임에서 일본의 력사교과서중에는 《자학적인 교과서가 많다》는 망발을 늘어놓았다. 이것은 범죄적과거력사에 대한 서술이 스스로 자신을 학대하는 잘못된것이라는 궤변이다. 군국주의광신자가 아니고서는 이런 언행을 할수가 없다. 일본의 교육정책작성을 주관하고 그 집행을 책임진 당국자의 사상관점과 정신상태가 이 정도이니 일본에서 건전한 교육이 진행될리 만무하고 교육망들에서 군국주의가 활개칠것은 뻔하다.
일본에는 나리아끼와 같은 군국주의광신자,극우익분자들이 수두룩하다. 이자들은 하나같이 력사외곡과 군국주의사상고취책동에 광분하고있다. 그들은 자라나는 새 세대들을 군국주의사상으로 무장시켜 그들을 군국화와 해외침략의 길로 떠밀려 하고있다.
새 세대들이 어떠한 교육을 받으며 그들의 정신상태가 어떠한가 하는것을 보고 그 나라의 전도를 알수 있다. 일본반동들이 새 세대들을 대상으로 과거 일제의 죄행을 극구 미화분식,찬양하는 책동,군국주의사상주입책동을 강화하고있는것은 결국 새 세대들이 전 세대들이 이루지 못한 아시아지배야망과 복수주의의식을 가지도록 하기 위한것이다.
그러나 그것은 일본을 파멸의 함정에로 떠미는 어리석은 자살적행위이다.
일본반동들은 일본의 미래에 대해 심사숙고하고 력사외곡책동,령토팽창야망을 포기하여야 한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fljckr/1027424064/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