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제15차 북남상급회담 공동보도문

(평양 6월 23일발 조선중앙통신)온 겨레의 커다란 기대와 관심이 집중된 가운데 서울에서 열린 제15차 북남상급회담에서는 23일 12개항목의 공동보도문이 발표되였다.

공동보도문의 전문은 다음과 같다.
제15차 북남상급회담이 2005년 6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북남공동선언발표 이후 지난 5년동안 북남사이에 이룩된 성과를 평가하고 공동선언의 기본정신인 《우리 민족끼리》리념에 따라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도모하기로 하고 다음과 같이 합의하였다.
1.북과 남은 남측지역에서 개최되는 8.15민족공동행사에 당국대표단을 파견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실무접촉을 7월중 개성에서 진행하기로 하였다.
2.북과 남은 조선반도의 비핵화를 최종목표로 하여 분위기가 마련되는데 따라 핵문제를 대화의 방법으로, 평화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실질적인 조치를 취해나가기로 하였다.
3.북과 남은 흩어진 가족,친척들의 금강산상봉을 8월 26일부터 실시하는것과 동시에 금강산면회소건설착공식을 진행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측량 및 지질조사를 7월안으로 끝내기로 하였다.
그리고 제6차 북남적십자회담을 8월중에 개최하여 전쟁시기 생사를 알수 없게 된 사람들의 생사확인 등 인도주의문제들을 협의하기로 하였다.
4.북과 남은 8.15를 계기로 흩어진 가족,친척들의 《화상상봉》을 시범적으로 개시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실무접촉을 7월 10일경 개성에서 가지기로 하였다.
5.북과 남은 일제의 《을사5조약》날조 100년이 되는 올해에 이 조약이 원천무효임을 확인하였다.
당면하여 북과 남은 일본으로부터 《북관대첩비》를 반환받기로 하고 이를 위한 실무적조치를 취하기로 하였다.
또한 안중근렬사의 유해발굴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하였다.
6.북과 남은 앞으로 제3차 북남군사당국자회담을 백두산에서 개최하는것을 전제로 하고 구체적인 날자는 쌍방 군사당국에 건의하기로 하였다.
7.북과 남은 서해상에서의 평화보장을 추진하기 위하여 북남경제협력추진위원회아래에 수산협력분과를 구성운영하기로 하고 수산회담을 7월안으로 열고 공동어로 등 수산협력문제들을 협의해결하기로 하였다.
8.북과 남은 농업분야의 협력을 추진하기 위하여 북남상급회담의 테두리안에서 각기 부상급을 위원장으로 하는 《북남농업협력위원회》를 구성운영하되 제1차회의를 7월중순경 개성에서 가지기로 하였다.
9.북과 남은 북측 민간선박들의 제주해협통과에 합의하고 그를 위한 구체적인 실무적문제들을 협의해결하기로 하였다.
10.남측은 동포애와 인도주의적견지에서 북측에 식량을 제공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절차는 북남경제협력추진위원회 제10차회의에서 처리하기로 하였다.
11.북과 남은 북남경제협력추진위원회 제10차회의를 오는 7월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에서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그에 따라 경제협력을 적극 추진해나가기 위한 조치를 취하기로 하였다.
12.북과 남은 제16차 북남상급회담을 2005년 9월 13일부터 16일까지 백두산에서 진행하기로 하며 제17차 북남상급회담을 12월중에 남측 지역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
2005년 6월 23일

서울(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fljckr/1026276347/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