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민주조선 《극악무도한 죄악을 반드시 결산할것이다》

(평양 2월 28일발 조선중앙통신)28일부 《민주조선》은 《극악무도한 죄악을 반드시 결산할것이다》라는 제목으로된 개인필명의 다음과 같은 론평을 실었다.

우리 민족사에 치욕의 한페지를 남긴 《강화도조약》이 조작된 때로부터 130년이 지났다.
《강화도조약》은 일본침략자들이 군사적위협과 공갈의 방법으로 우리 나라의 자주권을 침해하고 예속시키기 위해 날강도적으로 조작해낸 침략조약이다.
알려진바와 같이 일제는 1870년대초부터 이른바 《교섭》의 방법으로 조선침략의 문을 열어보려고 획책하였다. 그러나 조선봉건정부의 완강한 태도로 저들의 기도가 파탄되자 일제는 로골적인 무력행사의 길에 나섰다. 1875년 9월에 있은 《운양》호사건은 그 대표적실례이다.
당시 부산항을 거쳐 강화도앞바다까지 기여든 《운양》호의 해적무리들은 우리 나라의 중요한 요새로서 다른 나라 함선은 사전허가없이 드나들수 없게 된 초지진포대를 점령하려고 하였다. 우리 나라 수비병들은 일본해적단의 침략을 단호히 격퇴하였으며 그후 정산도와 영종도에 침입하여 포대를 파괴하고 민가에 불을 지르며 재물을 략탈하는 귀축같은 만행을 감행할 때에도 된타격을 가하여 쫓아냈다. 바로 이것이 《운양》호사건의 진상이다. 한마디로 《운양》호사건은 일본침략자들이 우리 나라에 기여들었다가 징벌당한 사건으로서 우리의 령토를 침략한데 대해 일본침략자들로부터 사죄와 보상을 받아내야 할 문제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본침략자들은 《조선측이 일본에 대해 적대행위를 하였다》는 생트집을 걸며 그 다음해인 1876년 7척의 군함에 800여명의 침략무력을 싣고 강화도에 기여들어 함포를 쏘아대면서 조선봉건정부를 위협공갈하여 력사에 예속적이며 불평등한 침략조약으로 기록된 이른바 《조일수호조규》(《강화도조약》)을 조작하였다. 12개 조항으로 된 이 《조약》에 따라 일본은 공사 및 령사주둔권,치외법권,자유무역권,연해측량권,보충조약체결권 등 정치,경제,군사의 모든 면에서 조선에 직접 침투할수 있는 길을 터놓았다. 일본침략자들은 《강화도조약》을 코에 걸고 조선의 정치,경제,문화 등 여러 분야에 깊숙이 침투하였으며 나중에는 무력으로 조선을 완전히 강점하고 40여년동안이나 우리 민족에게 헤아릴수 없는 불행과 고통,재난을 들씌웠다.
외세의 침략에 단호히 맞서지 못하면 나라가 먹히우고 민족이 식민지노예의 신세를 면치 못한다는것,이것은 《강화도조약》이 남긴 피의 교훈이다.
승냥이가 양으로 변할수 없듯이 일본의 침략적본성은 백수십년이 지난 오늘에도 여전히 변하지 않았다.
최근 일본반동들은 날강도적인 방법으로 예속적인 《강화도조약》을 체결하던 그때처럼 해외팽창야망에 들떠 군국주의를 고취하고 미국의 대조선적대시정책에 편승하여 재침의 꿈을 이루어보려하고있다. 일본반동들이 우리 나라의 고유한 령토인 독도를 저들의 섬이라고 우겨대고 력사교과서를 개악하여 새 세대들에게 군국주의독소를 불어넣으며 《야스구니진쟈》참배놀음을 합법화하려는것은 우리 나라를 침략하고 《대동아공영권》의 옛꿈을 실현해보려는 흉악한 기도로부터 출발한것이다. 피비린 과거죄악에 대한 사죄와 보상을 회피하고 재침책동에 열을 올리고있는 일본이야말로 우리 민족의 철천지원쑤이며 백년숙적이다.
우리 인민은 일본반동들의 재침책동에 경각성을 높이고 그에 단호히 대처해나갈것이며 극악무도한 죄악도 반드시 결산하고야말것이다.
《강화도조약》은 나라안에 외세를 끌어들이고 그에 추종하는 사대매국세력을 제거하지 않으면 참혹한 불행과 재난을 겪게 된다는 교훈도 남기였다.
현 시대는 6.15자주통일시대이다. 《우리 민족끼리》의 기치밑에 외세의 지배와 간섭을 끝장내고 자주통일을 이룩하려는것이 우리 민족의 드팀없는 의지이다. 날을 따라 더욱 굳세여지는 겨레의 통일의지에 질겁한 《한나라당》을 비롯한 극우보수세력은 침략적인 외세와의 《공조》를 떠들며 남조선에서 인민들의 반외세자주화투쟁을 가로막아보려고 온갖 발악을 다하고있다. 이것을 수수방관하면 민족의 소원인 조국통일은 물론 남조선사회의 자주화,민주화도 이룩할수 없다.
남조선인민들은 력사의 교훈을 명심하고 남조선에 대한 외세의 지배와 침략력사를 하루빨리 끝장내기 위한 반외세,반《한나라당》투쟁을 강력히 벌려야 할것이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sheridansofasia/6044327482/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