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미제가 3월에 180여차의 공중정탐행위

(평양 3월 31일발 조선중앙통신)군사소식통에 의하면 미제는 3월에 북침을 노린 대규모적인 《련합전시증원연습》과 《독수리》합동군사연습을 벌려놓는 한편 각종 사명의 정찰기들을 동원하여 우리 공화국지역에 대한 공중정탐행위를 180여회 감행하였다.

미제는 《U-2》고공전략정찰기와 《RC-135》전략정찰기들을 출동시켜 우리측 지역의 주요전략적대상물들과 군사대상물들에 대한 집중적인 공중정탐행위에 날뛰였다.
이달에 들어와 《RC-7B》,《RC-12》를 비롯한 미제침략군 전술정찰기들에 의한 정탐회수도 근 150차에 달한다.
특히 미제는 지난 25일부터 31일까지의 사이에는 거의 매일과 같이 해외에 기지를 둔 《E-3》지휘기를 출동시켜 침략적인 《련합전시증원연습》과 《독수리》합동군사연습에 돌아치는 도합 2,000여대의 전투기들에 대한 공중지휘와 함께 우리 공화국지역에 대한 정탐행위를 벌리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rapidtravelchai/6160875790/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