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인민무력부에서 중국국방부장을 위하여 연회

(평양 4월 4일발 조선중앙통신)인민무력부에서 조선을 방문하고있는 중화인민공화국 국방부장을 위하여 4일 연회를 마련하였다.

연회에는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중앙군사위원회 부주석이며 중화인민공화국 국무위원 겸 국방부장인 상장 조강천과 그 일행, 주조 중화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 무동화, 대사관 국방무관 양석련과 대사관성원들이 초대되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위원이며 인민무력부장인 조선인민군 차수 김일철과 인민무력부 부부장 김정각, 조선인민군 장령,군관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김일철은 연설에서 우리는 오늘 친선적인 분위기속에서 조중 두 나라 군대들사이의 친선협조관계를 더욱 발전시켜나갈데 대한 문제를 비롯하여 공동의 관심사로 되는 문제들과 관련한 유익한 의견을 나누고 견해의 일치를 보았다고 말하였다.
오늘 중국당과 정부는 초보적으로 부유한 사회를 건설할데 대한 보다 높은 목표를 제시하고 전체 인민을 그 관철에로 힘있게 불러일으킴으로써 세계의 이목을 끄는 눈부신 성과들을 이룩하고있다고 하면서 그는 경제가 끊임없이 장성하고 인민생활이 날로 향상되고있으며 국제무대에서 평화애호적인 대외정책을 실시하고있는것으로 하여 중국의 국제적지위가 날로 높아가고있다고 말하였다.
그는 중국에서 모든 일이 다 잘되여나가고있는데 대하여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하고있으며 중국군대와 인민이 중국특색의 사회주의를 건설하고 전국의 통일을 실현하며 중국인민해방군을 강력한 정예무력으로 강화발전시키기 위한 사업에서 보다 큰 성과를 이룩할것을 축원하였다.
조강천은 연설에서 중조친선은 두 나라 로세대 지도자들이 우리들에게 남긴 귀중한 유산이라고 하면서 중조친선은 두 나라에서의 사회주의건설을 추동하였을뿐아니라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데도 중요한 역할을 하였다고 말하였다.
그는 최근년간에 조선 군대와 인민이 김정일총비서동지를 수반으로 하는 조선로동당의 령도밑에 자력갱생,간고분투의 정신을 발휘하여 중첩되는 난관을 이겨내면서 강성국가를 건설하는 과정에 커다란 성과를 거두었으며 외부환경을 개선하는데서도 끊임없는 전진을 이룩하였다고 하면서 우리는 이에 대해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였다.
중국인민은 조선인민이 사회주의발전방향을 견지하고 조선동지들이 자기 나라의 실정에 맞는 발전을 적극 탐색하며 조선측이 내놓고 견지하고있는 자주,평화통일주장과 국제환경을 개선하기 위하여 조선이 기울이고있는 노력을 지지한다고 그는 강조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nemethv/23145011390/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