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폭우피해-수백명이 사망,행불,수만동이 파괴,침수

(평양 7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의 여러 지역에서 최근에 내린 무더기비와 폭우로 많은 인적 및 물질적피해를 입었다.

공화국정부에서 피해지역의 안정보장을 위한 선차적인 비상대책을 세우면서 조사한데 의하면 평안남도,강원도,함경남도의 일부 지방들에서 지난 14일부터 16일사이에 내린 강한 폭우로 인한 손실이 매우 컸다.
기록적인 이번 폭우로 평안남도의 양덕,신양,성천지방에서는 많은 인명피해가 나고 6,200여동의 살림집들과 490여동의 공공건물이 부분 및 완전파괴,침수되였으며 수천정보의 농경지가 침수,류실 및 매몰되였다. 200여개소의 도로와 다리,주요구간의 철길이 심하게 파괴되고 전력,통신망들이 끊어졌다.
강원도의 원산을 비롯한 여러 지방들에서는 6,000여동의 살림집과 200여동의 공공건물들이 부분 및 완전파괴되고 수천정보의 농경지들이 침수,류실 및 매몰되였다.
함경남도의 고원과 요덕지방에서도 많은 피해를 입었다.
이번 폭우로 나라의 여러 지역에서 수백명이 사망 및 행불되고 수만동의 살림집과 공공건물이 부분 및 완전파괴,침수되였으며 수백개소의 도로와 다리,철길이 파괴되였다.
특히 황해남도를 비롯한 농업지역들에서 침수,류실 및 매몰된 농경지는 수십만정보에 달한다.
공화국정부는 모든 힘을 동원하여 피해복구투쟁을 힘있게 벌리는 한편 피해지역인민들의 생활을 안착시키기 위한 사업을 적극 진행하고있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jfjwak/9169250169/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