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남조선신문 《세월》호참사 흥정하려는 집권여당 규탄

(평양 6월 27일발 조선중앙통신)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중의 소리》가 23일 《<세월>호참사 흥정하려는 <새누리당>》이라는 제목으로 보수집권패당을 규탄하는 사설을 실었다.

사설은 《새누리당》이 청와대를 《세월》호참사특별조사위원회 조사대상에서 제외하는 대가로 조사위원회의 활동기간을 연장해주겠다는 제안을 야당에 내놓은데 대해 언급하였다.
《세월》호참사당시 박근혜와 청와대가 어떻게 대응했는가는 진상규명의 핵심이라고 하면서 이를 빼자는것은 말도 안된다고 지적하였다.
더우기 《새누리당》이 이를 정치적흥정의 대상으로 삼았다는것자체가 파렴치한 짓이라고 규탄하였다.
사설은 정치적흥정을 시도하는 《새누리당》의 속심은 뻔하다고 하면서 그것은 조사가 심화되면 집권자의 실책이 드러나 곤경에 처하게 될가봐 두렵기때문이라고 까밝혔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25061723@N00/6164496011/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