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남조선방송 특검이 옳바른 수사를 진행할것 주장

(평양 12월 24일발 조선중앙통신)21일 남조선《CBS》방송이 《박근혜, 최순실추문사건》에 대한 수사를 맡은 특검이 옳바른 수사를 진행할것을 주장하였다.

방송은 이날에 발족된 《박근혜, 최순실추문사건》의 수사를 맡은 특검이 《국민의 뜻을 잘 읽고 법과 원칙에 따라 어느 한쪽에 치우침이 없이 옳바른 수사를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힌 사실에 언급하였다.
《국민의 뜻》과 《옳바른 수사》는 피의자로 지목된 박근혜를 수사하는 특검이 명심해야 할 핵심문제라고 하면서 방송은 다음과 같이 계속하였다.
초불민심으로 대변되는 국민의 뜻을 제대로만 리해한다면 특검이 수사에서 성과를 내지 못할리 없다.
그런데 《박근혜, 최순실추문사건》과 관련하여 최근 벌어진 일련의 상황들은 그 자체가 황당하다.
특검의 핵심수사대상은 박근혜의 뢰물죄와 《세월》호 7시간의 진실, 박근혜와 최태민일가의 40년 유착관계, 최순실의 《국정》롱락, 청와대 전 비서실장의 직권람용 그리고 《세월》호참사에 대한 수사방해를 비롯한 우병우 전 민정수석비서관의 직권람용, 미르, K스포츠재단들을 위한 대기업으로부터의 강제모금 등이다.
특히 박근혜가 말바꾸기로 검찰수사까지 거부한것만큼 특검은 《대통령》직접조사와 청와대압수수색 등 진실규명을 위한 모든 필요한 조치를 동원하여 성역없는 수사를 해야 한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davidstanleytravel/5065739063/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