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각지 근로자들 5.1절을 뜻깊게 기념

(평양 5월 1일발 조선중앙통신)온 나라 인민이 전세계근로자들의 국제적명절인 5.1절을 뜻깊게 맞이하였다.

중앙과 지방에서 다채로운 경축행사들이 진행되였다.
수도의 극장들과 공원, 유원지 등에서 중앙예술단체들의 경축공연들과 근로자들의 체육유희오락경기들이 있었다.
모란봉극장에서는 국립교향악단의 음악회가, 봉화예술극장에서는 음악무용시 《〈아리랑〉이 전하는 이야기》공연이 있었다.
평양교예극장과 국립교예단 요술극장에서는 체력교예《다각비행》, 《비행가들》, 희극교예《모자재주》, 환상요술 《오토바이재주》, 교감요술 《어항속의 조화》를 비롯한 다양한 종목들이 무대에 올랐다.
조선인민의 사상감정과 지향을 반영한 교예, 요술무대가 만경대유희장에도 펼쳐져 근로자들과 청소년학생들에게 희열과 랑만을 안겨주었다.
피바다가극단, 국립민족예술단 예술인들은 릉라인민유원지와 대성산 남문에서 우리 민족의 고유한 선률과 장단, 춤가락으로 환희로운 경축공연을 펼치였다.
김일성경기장에서는 수도건설자들의 체육경기가 진행되였다.
각지 공장, 기업소, 협동농장들에서 다채로운 축하공연과 유희오락경기들이 진행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sheridansofasia/6043410667/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