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로동신문 자위적핵무력은 조선반도와 세계평화수호의 확고한 담보

(평양 6월 9일발 조선중앙통신)9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설에서 공화국이 자위적핵보검을 틀어쥠으로써 조선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할수 있는 확고한 담보가 마련되게 되였다고 밝혔다.

론설은 공화국의 자위적핵무력이야말로 조선반도와 세계평화수호의 확고한 담보이며 절대적힘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미국이 우리의 자위적핵억제력을 《평화에 대한 가장 큰 위협》으로 매도하면서 감히 없애려고 발악하고있지만 그것은 지금껏 조선반도의 평화를 무참히 란도질해온 저들의 죄악을 정당화해보려는 흑백전도의 파렴치한 론리이고 날강도적횡포에 지나지 않는다.
평화수호의 성스러운 사명감을 안고있는 우리는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이 정신을 차리고 옳바른 선택을 할 때까지 고도로 정밀화, 다종화된 핵무기들과 핵타격수단들을 꽝꽝 만들어낼것이다.
가장 파렴치한 침략자, 세계평화파괴의 주범의 요설에 긴장을 풀고 무장해제당할 우리가 아니며 그러한 음흉한 술수에 넘어가 자위적핵억제력강화의 길에서 물러설 우리 군대와 인민이 아니다.
미국과 남조선당국은 주체조선의 불패의 강대성과 무궁무진한 발전잠재력을 온 세상에 힘있게 과시하며 만리창공으로 솟구쳐오르는 우리의 위력한 전략무기들의 자랑찬 성공폭음에 정신을 차리고 승산없는 군사적모험에 매달리지 말아야 한다. (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neema/51545258/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