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신문들 김정일총비서의 당건설업적 칭송

(평양 6월 19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당중앙위원회에서 사업을 시작하신 53돐을 맞으며 조선의 중앙신문들은 그이의 당건설업적을 칭송하는 사설을 게재하였다.

신문들은 주체53(1964)년 6월 19일 김정일동지께서 당중앙위원회에서 사업을 시작하신것은 조선로동당의 강화발전과 주체혁명위업수행에서 획기적전환의 계기를 열어놓은 거대한 사변이였다고 강조하였다.
《로동신문》은 위대한 장군님의 당건설령도사는 조선로동당의 붉은 기폭에 승리와 영광만을 아로새겨오신 긍지높은 로정으로 수놓아져있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우리 당을 령도하신 첫시기부터 독창적인 수령중심의 당건설사상을 제시하시고 일관하게 구현해오시였다.
전당김일성주의화의 기치밑에 당의 조직사상적기초를 반석같이 다지고 주체의 사상, 리론, 방법에 기초하여 당사업과 당활동에서 일대 전환을 가져오도록 하신분이 위대한 장군님이시다.
위대한 수령님께서 개척하신 주체의 사회주의위업을 대를 이어 계승완성해나가시려는것은 위대한 장군님의 억척불변의 의지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철의 론리로 사회주의의 과학성과 진리성을 뚜렷이 밝히심으로써 우리 당이 사회주의위업을 승리적으로 전진시켜나갈수 있는 지침이 마련되게 되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혁명 그자체를 인민에 대한 사랑과 믿음으로 정식화하시고 당건설과 당활동에 철저히 구현해오시였다.
위대한 장군님의 현명한 령도가 있었기에 우리 당은 인민대중을 생명의 뿌리로, 무궁무진한 힘의 원천으로 여기고 인민의 리익을 최우선, 절대시해왔으며 그 나날에 우리 인민은 당을 운명의 등대로, 어머니로 절대적으로 믿고 따르게 되였다.
《민주조선》도 김정일동지는 혁명령도의 전기간 당을 강화하는데 선차적인 힘을 넣으시고 당의 령도적역할을 끊임없이 높여 사회주의위업을 곧바른 승리의 한길로 이끌어오신 걸출한 수령이시라고 격찬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25061723@N00/6164922760/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