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로동신문 미국의 반공화국군사적망동에 경고

(평양 7월 12일발 조선중앙통신)최근 미국방성이 《북도발》에 대한 다양한 대응방안들을 마련하라는 트럼프의 지시에 따라 공화국에 대한 군사적공격안을 준비하였다고 광고하였다.

한편 트럼프는 미국을 행각한 남조선집권자에게 《북에 대한 전략적인내시대는 끝났다.》느니, 《매우 강하고 확고한 계획을 가지고있다.》느니 하고 줴치였다.
12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평에서 이것은 새로운 경지에 올라선 공화국의 무진막강한 국력과 전략적지위에 극도의 공포를 느낀자들의 단말마적인 발악이라고 조소하였다.
미국은 우리에 대한 군사적공격안을 실행하는데 나서는것이 제손으로 제 숨통을 조이는 자살적망동이라는것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고 하면서 론평은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미국은 저들의 본토와 태평양작전지대가 우리의 타격권안에 들어있다는 사실, 침략자들에게 섬멸적보복타격을 가할수 있는 강력한 수단들이 우리의 수중에 있다는 현실을 외면해서도 오판해서도 안된다.
반공화국압살을 노리고있는 미국의 장단에 놀아나면서 상전과 야합하여 군사적도발에 열을 올리는 남조선당국도 사태를 바로 보고 리성적으로 처신해야 한다.
미국과 괴뢰호전광들은 부질없는 경거망동이 초래할것은 몸서리치는 재앙뿐이라는것을 똑바로 알고 함부로 날뛰지 말아야 한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pricey/516458056/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