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아프리카지역인터네트토론회

(평양 7월 14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서거 23돐에 즈음하여 《영원한 태양》이라는 주제의 아프리카지역인터네트토론회가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아프리카지역준비위원회와 나이제리아준비위원회, 조선인민과의 친선 및 련대성 아프리카지역위원회의 공동주최로 3일 나이제리아에서 진행되였다.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국제준비위원회와 지역 및 나라별 준비위원회들, 베닌, 에티오피아, 민주꽁고, 기네 등 여러 나라의 정당, 단체들, 주체사상연구조직 인사들과 성원들이 토론회에 참가하였다.
토론회에서는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아시아태평양지역, 오세안지역과 나라별 준비위원회들, 여러 나라 단체들에서 보내여온 련대성편지들이 소개되였다.
토론회에서는 기조보고와 토론들이 있었다.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국제준비위원회 공동위원장 다미안 오그본나는 보고에서 주체사상을 구현하시여 조선혁명과 세계자주화위업을 승리의 한길로 이끄신 김일성주석과 나라의 자주권과 존엄을 굳건히 수호하시고 세계평화와 안전보장에 커다란 공헌을 하신 김정일동지의 업적을 찬양하였다.
그는 조선혁명의 전력사적과정에 김일성주석께서 제시하시고 관철해오신 혁명과 건설에 관한 리론과 방법들은 자유와 해방을 지향하는 모든 나라와 민족들이 따라배워야 할 투쟁의 교과서로 되고있다고 말하였다.
오는 8월에 성대히 열리게 될 백두산위인칭송대회는 위대한 김일성주석과 김정일령도자를 영원한 태양으로 높이 모시며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각하를 21세기 인류자주위업을 승리에로 향도하실 또 한분의 태양으로 받들려는 세계 진보적인류의 지향과 념원을 과시하게 될것이라고 그는 강조하였다.
2017년 백두산위인칭송대회 아프리카지역준비위원회 공동위원장 니가투 다그나체우 체리네트, 나이제리아조선친선협회 위원장 이브라힘 만투, 베닌 《김정일장군 만세》친목회 위원장 헤쑤 꼬호비 등이 토론하였다.
토론자들은 김정은최고령도자의 존함은 평화와 정의, 존엄과 진보의 상징으로 빛나고있다고 하면서 그이를 높이 받들어모실것을 진보적인민들에게 호소하였다.
토론회에서는 김정은동지께 올리는 편지가 채택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sheridansofasia/6043780633/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