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조국해방전쟁승리 64돐경축 예술공연

(평양 7월 28일발 조선중앙통신)위대한 조국해방전쟁승리 64돐경축 예술공연이 27일 평양에서 진행되였다.

김영남동지, 황병서동지, 박봉주동지, 최룡해동지를 비롯한 당과 국가, 군대의 책임일군들과 당, 무력, 성, 중앙기관 일군들, 조선인민군, 조선인민내무군 장병들, 평양시안의 전쟁로병들, 로력혁신자들 등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청봉악단, 공훈국가합창단, 왕재산예술단의 예술인들은 영원한 전승의 찬가, 사회주의진군가를 새롭게 창작형상하여 경축무대를 펼치였다.
서곡 《우리의 7.27》로 시작된 공연무대에는 관현악과 노래련곡 《모든 힘을 전쟁의 승리를 위하여》, 녀성중창 불후의 고전적명작 《축복의 노래》, 녀성3중창과 방창 《전쟁의 3년간》, 타프춤 《샘물터에서》, 무용 《명령만 내리시라》, 남성2중창과 남성합창 《전승의 메아리》 등 다채로운 종목들이 올랐다.
출연자들은 미제를 괴수로 하는 제국주의련합세력을 타승하는 미증유의 군사적기적을 창조하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전승업적을 격조높이 칭송하였다.
무대에는 진격의 돌격로를 목숨바쳐 열어제낀 영웅적인민군용사들과 전선원호활동을 힘있게 벌린 후방인민들의 투쟁모습을 형상한 종목들이 올랐다.
세기를 이어 반미대결전의 련전련승을 이룩하며 주체의 핵강국, 최강의 대륙간탄도로케트보유국의 위용을 떨쳐가는 조선의 군대와 인민의 영웅적기상을 담은 종목들도 무대에 련이어 울려퍼졌다.
공연은 관람자들의 절찬을 받았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38204180@N04/15271436499/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