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로동신문 그 누구도 조선의 핵보유 시비할수 없다

(평양 10월 11일발 조선중앙통신)세계언론들과 전문가들속에서 조선의 핵억제력은 미국의 침략을 막기 위한것이다, 조선을 핵보유에로 떠민것도, 전쟁연습으로 조선의 안전을 위협한것도 미국이라는것을 모두가 알고있다, 백악관만이 이 사실을 애써 부정하고있다, 조선은 핵무기를 절대로 포기하지 않을것이다라고 평하는 론조들이 나오고있다.

11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평에서 조선의 핵무력강화조치들에 대해 몰리해와 반감을 가지고 대하던 세계언론들과 전문가들의 인식이 달라지고있다고 밝혔다.
조선은 미국의 핵위협공갈에 대처하여 핵무기를 개발, 보유하였다고 하면서 론평은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우리 공화국의 핵보유, 핵무력고도화는 세계제패에 환장한 미국으로부터 항시적인 위협을 받고있는 주권국가가 마땅히 가져야 할 자위권에 속한다.
우리 국가의 이 권리를 그 누구도 빼앗을수 없다.
우리의 정정당당한 자위권행사에 대해 함부로 시비할수도 없다.
그 누구도 핵보유국, 핵강국으로서의 우리 국가의 근본적인 전략적지위를 변경시킬수 없다.
우리의 핵무력은 강력한 전쟁억제력이며 그 고도화에 박차를 가하면 가할수록 평화는 더욱더 굳건해진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fljckr/1026138053/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