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로동신문 미국이야말로 전쟁상인,평화의 교살자

(평양 10월 15일발 조선중앙통신)최근 싱가포르신문 《련합조보》는 트럼프가 무기수출제한조치를 완화하기 위한 준비를 다그치고있다고 폭로하였다.

15일부 《로동신문》은 개인필명의 론평에서 트럼프의 속심은 군수품판매통로를 활짝 열어놓아 군수독점체들의 돈주머니를 채워주고 정치경제적리익을 챙기려는데 있다고 폭로하였다.
론평은 미국이야말로 제 리속을 채우기 위해서는 인류의 생존은 안중에도 없이 세계도처에서 분쟁과 충돌을 일으키는 전쟁상인, 평화의 교살자라고 규탄하면서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미국은 무기판매를 통하여 저들의 군수독점체들의 배를 불리여주는것과 함께 해당 지역에서 힘의 불균형과 군사적대치상태를 조성하고 그것이 물리적충돌로 이어지게 하고있다.그런 다음 《평화수호자》의 면사포를 쓰고 무력을 들이밀어 타고앉으려 하고있다.
적지 않은 나라들이 무기를 판매하고있지만 미국처럼 상업적목적을 초월하여 그것을 세계지배야망실현에 악용하고있는 나라는 없다.
엄중시하지 않을수 없는것은 전쟁미치광이 트럼프가 조선반도의 긴장상태를 극도로 격화시켜 돈소나기를 맞으려는 음흉한 속심을 드러내보인것이다.
트럼프는 유엔무대에서 우리 국가의 완전파괴와 인구절멸을 줴쳐대고 핵전략자산들을 남조선과 그 주변에 련속 들이밀면서 조선반도정세를 전쟁접경에로 몰아가고있다.때를 같이하여 일본과 남조선괴뢰들이 미국산 무장장비구입량을 늘이는것을 허용하였다.조선반도에서 일촉즉발의 초긴장상태를 조성시켜놓고 추종세력들에게 미국산 무장장비들을 대대적으로 팔아 묵돈을 벌려고 꾀하고있는것이다.
미국의 무기수출은 곧 전쟁수출이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lawrenceyeah/15575581959/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