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미군과 남조선군 《호국》훈련 감행

(평양 11월 4일발 조선중앙통신)남조선 《련합뉴스》에 의하면 미제와 괴뢰호전광들이 공화국을 목표로 《호국》훈련을 광란적으로 감행하고있다.

괴뢰해군 2함대사령부소속의 각종 함선 40여척과 륙, 해, 공군의 전투기들, 해상작전직승기, 남조선강점 미제침략군 2사단 직승기 등 수십대의 공중비적들이 10월 31일부터 11월 3일까지 조선서해에서 전쟁불장난소동을 벌렸다.
호전광들은 우리의 그 무슨 《북방한계선침범》과 《무력침투》 등에 대응한다고 하면서 각종 실탄을 쏘아대며 광기를 부리였다.
괴뢰륙군 2군단의 호전광들도 2일부터 남조선강원도의 춘천, 화천일대에서 전쟁연습에 광분하였다.
땅크, 장갑차, 자행포를 비롯한 방대한 기동타격수단들과 병력이 여기에 투입되였다.
호전광들은 9일까지 감행되게 될 이번 전쟁연습이 《북의 침투와 도발에 대응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떠들어대고있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htsh_kkch/1269145656/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