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광명성절경축 예술공연 《장군님 념원 꽃피는 내 나라》

(평양 2월 17일발 조선중앙통신)광명성절경축 예술공연 《장군님 념원 꽃피는 내 나라》가 16일 동평양대극장에서 진행되였다.

당과 정부의 책임일군들과 우당위원장, 당중앙위원회, 무력기관, 내각, 근로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 인민군장병들, 자강도안의 녀성공로자들, 평양시내 기관, 공장, 기업소 일군, 로력혁신자, 근로자들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재일본조선인축하단을 비롯한 해외동포축하단, 대표단들과 동포들이 공연을 보았다.
주조 외교 및 국제기구 대표부부, 무관부부, 외국손님들이 여기에 초대되였다.
공연무대에는 녀성합창 《흰눈덮인 고향집》, 남성독창과 녀성방창 《말하라 선군길아》, 녀성6중창과 합창 《아버지라 부릅니다》 등의 다채로운 종목들이 올랐다.
출연자들은 조국과 혁명에 대한 높은 사명감을 안으시고 강철의 의지로 불철주야의 현지지도강행군길을 이어가시며 태양조선의 무궁번영과 후손만대의 행복을 위한 만년토대를 쌓아올리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혁명생애와 업적을 격조높이 칭송하였다.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그리움의 정을 구가한 녀성독창과 녀성방창 《장군님 생각》, 녀성합창 《인민사랑의 노래》는 관람자들의 심금을 울려주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를 높이 모시고 사회주의위업의 최후승리를 향하여 힘차게 나아가는 우리 인민의 기쁨과 행복을 노래하는 혼성2중창과 합창 《인민의 환희》, 합창 《사회주의전진가》로 공연은 절정을 이루었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meatbell/1858348921/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