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남조선신문 기무사령부 해체 주장

(평양 7월 13일발 조선중앙통신)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족일보》가 11일 모략집단인 기무사령부를 즉각 해체하고 우두머리들을 처벌할것을 주장하는 내용의 사설을 실었다.

사설은 박근혜에 대한 탄핵이 기각되여 초불민심이 들고일어나는 경우 《위수령》발동과 《계엄령》선포를 계획하였던 기무사령부의 《전시계엄 및 합수업무수행방안》이라는 문건이 폭로된데 대하여 지적하였다.
충격적인것은 기무사령부가 초불시위참가자들에 대한 발포도 계획하였다는것이라고 하면서 박근혜에 대한 탄핵이 기각되였다면 제2의 광주학살이 서울한복판에서 벌어졌을것이라고 단죄하였다.
기무사령부가 존재하는 한 낡은 시대의 참극은 반복된다고 하면서 언제인가는 총구가 국민들에게로 향하게 될것이라고 주장하였다.
사설은 당국이 특급모략집단인 기무사령부를 즉각 해체하고 전면재조사하며 책임자를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끝)

Image credit: https://www.flickr.com/photos/htsh_kkch/1270926608/

Related posts: